어릴 때 목욕 공감, 장난치다 엄마한테 혼나 봤을 법한 사연

2013. 7. 26. 12:51

어릴 때 목욕 공감

 

파도 놀이. 어릴 때 목욕 공감 사진 화제. 욕조에서 출렁이며 장난치다 엄마한테 혼나는데...

 

누구나 어릴 때 한번쯤은 목욕할 때 욕조에서 물장난을 치다가 엄마한테 혼난 기억이 있을 것이다.

 

어릴 때 목욕 공감

 

커다란 욕조에 물을 한가득 받아 놓고 그속에 있으면 바다가 생각난다.

 

그래서, 처음에는 조심스럽게 앞뒤로 왔다 갔다 해본다.

 

몸의 움직임에 따라 욕조 속의 물도 출렁이며 파도가 친다.

 

이거 은근히 재밌다.

 

점점 파도 놀이에 탄력 받기 시작하면 앞뒤로 왔다 갔다하는 움직임도 더욱 거칠어 진다.

 

그 결과 욕조의 물이 넘쳐서 사방으로 다 튄다.

 

이때 엄마가 들어와 엉망이 된 이 광경을 목격하고 화를 내신다. ㅋㅋㅋ

 

누구나 적어도 한번쯤은 겪어봤을 법한 어릴 때 목욕 공감 사연이다. ㅋㅋ

 

원문 출처 : googlinfo.com

Posted by Googlinfo
비밀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