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년째 17살 역할, 비앙카 라슨 동안 외모 과시

2013. 7. 31. 18:59

17년째 17살 역할

 

진정한 방부제 외모!! 17년째 17살 역할 맡은 배우 화제. 그 주인공은 미국 배우 비앙카 라슨. 1979년 3월20일생이라고 하는데...

 

34살의 나이에 17살의 외모를 간직하고 있다면 믿겨지는가? 필자는 믿겨진다. 왜냐면 필자도 밖에 나가면 아직도 고등학생 정도로 봐주니깐...ㅋㅋㅋㅋ 퍽! ㅜㅜ

 

최근 인터넷에 '17년째 17살 역할'이라는 제목으로 1장의 사진이 올라와 눈길을 끌고 있다.

 

17년째 17살 역할

17년째 17살 역할 주인공 비앙카 라슨

 

공개된 사진에는 미국 배우 비앙카 라슨이 역대 출연했던 작품들이 나열되어 있고, 그 속에 당시의 모습이 담겨 있다.

 

놀랍게도 사진속에는 17년의 시간 차이가 있음에도 나이를 전혀 먹지 않는듯 한결같은 외모를 보여주고 있다.

 

그녀는 1995년 '세이브드 바이 더 벨 : 더 뉴 클래스', 1997년 '버피, 더 뱀파이어 슬레이어', 1999년 '더슨스 크릭', 2009년 '더 뱀파이어 다이어리', 2010년 '프리티 리틀 라이어스', 2012년 '틴 울프' 등의 TV시리즈 및 영화에서 17살 소녀 역할을 맡아 연기를 해왔다.

 

비앙카 라슨은 1979년 3월20일생이며, 1995년 '세이브드 바이 더 벨 : 더 뉴 클래스'에 출연할 당시에는 실제로도 17세의 소녀였고, 17살 역할을 맡았다.

 

이후 세월이 흘러감에도 그녀는 매 작품마다 항상 17살 소녀 역할을 맡게 되었는데...

 

최근 2012년 '틴 울프'에 출연했을 당시 그녀의 나이는 34살이었다.

 

그럼에도 그녀는 지금까지 쭉 그래왔듯이 17년째 17살 역할을 맡아 연기를 했었다.

 

원문 출처 : googlinfo.com

Posted by googlinfo(원래버핏)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