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금리 저축은행 가계대출 사상최대, 11조3,000억원, 대출금리 은행 4배 육박

2015. 6. 1. 09:29

고금리 저축은행 가계대출 사상최대... 11조3,000억원... 2011년 저축은행 사태 직전 최대치 경신...

 

고금리 저축은행 가계대출 사상최대

 

허.. 상호저축은행의 가계대출이 지속적으로 꾸준한 상승세를 보이며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고 한다.

 

은행보다 금리가 높은 저축은행을 이용하는 주요 고객들은 아무래도 은행 대출에서 소외된 계층이거나 가계가 주를 이룰 것이라 짐작된다.

 

한국은행의 발표에 따르면 지난 3월 말 상호저축은행의 가계대출 잔액은 11조3,093억원인 것으로 나타났는데, 이는 작년 말보다 1조239억원 증가한 것으로 사상 최대치라고 한다.

 

우와.. 후덜덜.. 이는 3개월 사이에 무려 1조원이 넘는 금액이 증가했다는 것인데... 백분율로 따지면 약 10%에 해당하는 수치다..

 

1년 전과 비교하면 가계대출 규모가 2조3,381억원 ( 26.1% )이나 급증한 것이라고 한다.

 

지난 2010년까지 저축은행 가계대출 잔액을 살펴보면 6조원 ~ 7조원 규모를 보였는데, 2011년 7월 들어 9조원을 돌파했고, 12월에는 10조원대를 넘어서면서 급증하는 모습을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후 저축은행 사태가 발생하면서 저축은행 가계대출 규모는 8조원대까지 떨어졌으나 경기 부진 등의 여파로 서민들의 생계형 자금 수요가 늘면서 다시 증가하는 모습을 보였다.

 

결국, 저축은행 가계대출 규모는 지난 2011년 저축은행 사태 발생 직전에 기록했던 수치를 갈아치우면서 사상 최대치를 기록하게 되었다.

 

허.. 참.. 시간이 갈수록 급증하고 있는 가계대출 규모... 특히 은행 금리보다 훨씬 높은 고금리 저축은행 가계대출이 급증하고 있다는 것을 어떻게 받아들여야 할지 참 걱정스럽다.

 

앞에서도 잠깐 언급했듯이 저축은행 이용고객들은 주로 은행 대출에서 소외된 계층이거나 가계들이 주를 이룰 텐데...

 

그렇다면 대출 용도는 고금리임에도 어쩔 수 없이 써야할 정도로 급전이 필요한 생계형 대출이라는 말일테고...

 

이러다가 어느 날 갑자기 금융폭탄이라도 맞게 된다면... 아.. 생각만해도 아찔하다...

 

저축은행의 대출금리는 전반적인 저금리 기조에 따라 하락세를 보이고는 있지만 아직까지는 은행 금리와 비교하면 월등히 높은 수준을 보인다.

 

지난달 저축은행의 일반대출 금리 ( 신규취급액 기준 가중평균 )는 연 11.73%로 집계되었는데, 이는 은행 가계대출 금리 ( 연 2.96% )의 4배에 육박하는 수치다.

 

다른 건 몰라도 생계형 가계대출만큼은 금리를 가능한 한 대폭 낮춰줬으면 좋겠다는 바램이다.

Posted by googlinfo(원래버핏)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