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서하는 사람의 특권, 무지의 벽을 뛰어넘어 세상을 본다?

2013.03.11 08:26

독서하는 사람의 특권

 

최근 인터넷에 '독서하는 사람의 특권'이라는 제목으로 1장의 재밌는 사진이 올라왔네요.

 

공개된 독서하는 사람의 특권 사진 속에는 두명의 남성이 높다란 벽면을 향해 서있는 모습이 담긴 그림이 그려져 있는데요.

 

정황상 두 남성은 벽면 너머에 있는 세상을 보고 싶어하는 듯 보이네요.

 

그런데, 독서하는 사람의 특권이 왜 이슈가 되고 있는 걸까요?

 

공개된 사진을 보면 한 사람은 벽면에 양손을 기댄채 서있고, 그 옆의 다른 사람은 책을 높다랗게 쌓아서 그 위에 서있는 모습이 보이는데요.

 

독서하는 사람의 특권

 

이 그림을 통해 우리에게 무엇을 말해주고 싶은 걸까요?

 

그림 속 상황과 독서하는 사람의 특권이라는 제목을 연관지어 보면 이런 생각이 드네요.

 

책을 읽지 않는 사람은 무지라는 높다란 벽에 가로막혀 앞을 보지 못하지만 책을 꾸준히 읽으며 지식을 쌓은 사람은 어느 순간 무지의 벽을 뛰어넘어 그동안 보지 못했던 것들을 볼 수 있게 된다는 말 같네요.

 

제 해석이 그럴듯 한가요? ^^

 

원문 출처 : googlinfo.com

Posted by googlinfo(원래버핏)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