척추관 협착증 예방법, 증상, 흡연 피하고 허리 강화 운동 도움

2015. 5. 8. 09:32

척추관 협착증 예방법. 척추관 협착증 예방법으로 허리 비틀기, 구부리기 피할 것... 굽이 높은 신 피할 것... 체중 관리 및 수영, 자전거타기 등 운동.

 

척추관 협착증 예방법

 

척추관 협착증 예방법에 관해 알아보자. 척추관 협착증은 척추관 주변 조직이 커지면서 척추관이 좁아져 척추신경을 눌러 통증을 일으키는 질환을 말한다.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 척추관이 점점 좁아지면서 허리 통증을 유발하는 척추관 협착증이 발병하게 되는데 40대부터 시작해 50 ~ 60대에 더 악화되는 경향을 보이며, 폐경 이후 여성에게서 가장 많이 나타나는 것으로 분석된다.

 

그럼 척추관 협착증의 증상은 어떤 식으로 나타날까?

 

허리 통증으로 시작해 엉덩이와 허벅지가 당기고 무릎부터 발바닥까지 저리고 시린 증상이 나타난다고 한다.

 

특히, 가만히 있을 때보다 걸어 다닐 때 엉덩이부터 다리까지 통증이 심해지고, 쉬면 통증이 감소하는 경향을 보이며, 밤에는 종아리가 많이 아프고 발끝이 저린 증상도 나타난다고 한다.

 

그럼 척추관 협착증을 예방 하려면 어떻게 하면 좋을까?

 

평소 허리를 비틀거나 구부리는 등 허리에 무리가 가는 동작은 피하는 것이 좋으며, 또한 무거운 물건을 들거나 옮길 때에도 허리에 무리가 가지 않도록 조심하는 것이 좋다.

 

신발을 신을 때도 굽이 너무 높거나 딱딱한 것은 가능한 피하는 게 좋고, 흡연도 피해야 한다.

 

체중 역시 허리에 무리를 줄 수 있으니 반드시 줄이도록 하고, 수영 및 자전거 타기, 가벼운 걷기 등 허리 근육을 강화할 수 있는 운동을 하는 것이 좋다.

 

어떤 운동을 하든 자신의 몸상태를 고려해 허리나 척추관절에 무리가 간다 싶은 동작이나 운동은 삼가는 것이 좋을 것이다.

Posted by Googlinfo
비밀글